김동연, 윤 대통령 이태원 참사 특별법 거부권 행사..‘SNS 통해 탄식’

“나라가 이러면 안돼”..“윤석열 대통령은 오늘 마지막 남은 국가의 책임까지 거부했다”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1/30 [18:18]

김동연, 윤 대통령 이태원 참사 특별법 거부권 행사..‘SNS 통해 탄식’

“나라가 이러면 안돼”..“윤석열 대통령은 오늘 마지막 남은 국가의 책임까지 거부했다”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4/01/30 [18:18]

▲ 김동연 경기도지사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윤 대통령이 이태원 참사 특별법 거부권을 행사한 것에 대해 나라가 이러면 안된다SNS를 통해 탄식했다.

 

30일 오전 ‘10·29 이태원 참사 진상규명과 재발방지 및 피해자 권리보장을 위한 특별법안재의요구안(거부권)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이날 오후 공지를 통해 윤 대통령은 오늘 오전 국무총리 주재 국무회의에서 의결된 ‘10·29 이태원 참사 피해자 권리보장과 진상규명 및 재발방지를 위한 특별법안 재의요구안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김 지사는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 마지막 남은 국가의 책임까지 거부했다SNS를 통해 심정을 밝혔다.

 

이어 나라가 이러면 안 된다. 참사 때도 국가는 없었다면서 처음부터 끝까지 국민에게 나라는 없었다고 안타까움을 표했다.

 

끝으로 김 지사는 국민의 눈물을 닦아주는 것이 정치이고 나라의 존재 이유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13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