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중소기업 현장 방문 애로사항 청취

이재준 시장, “일산테크노밸리 추진 시 관내 우수중소기업 입주 위해 최대한 노력”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6/11 [18:39]

고양시, 중소기업 현장 방문 애로사항 청취

이재준 시장, “일산테크노밸리 추진 시 관내 우수중소기업 입주 위해 최대한 노력”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6/11 [18:39]

 

▲ 이재준 고양시장(왼쪽 첫번째)은 지난 10일 (주)다지트(대표이사 윤일식)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10, ()다지트(대표이사 윤일식)를 방문해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다지트는 직원 135명의 엘리베이터 내장 인테리어와 도어 제작 및 시공을전문으로 하는 기업으로, 업계 최강의 경쟁력을 가진 기업이다. 1995법인을 설립한 후 최근 몇 년간 매출액이 200억 대에서 600억 대로 빠르게증가하고 있어 공장 부지를 지속적으로 늘리고 있다.

 

윤일식 대표는 고양시가 젊고 우수한 인력을 구하기 쉽고 서울 등과의 교통이편리하고 우수해 고양시를 떠나고 싶지 않다고양시의 일산테크노밸리 내입지를 적극 희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기업 현장방문에는 이재준 고양시장과 김홍종 고양도시관리공사 사장 및관계 공무원 등이 참여해 우수중소기업들의 일산테크노밸리 내 입주를 위한방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일산테크노밸리 조성사업은 도시개발법으로 추진되는 공공개발사업으로특정기업에게 유리하게 입주권을 줄 수 없으나, 이재준 시장은 공동사업시행기관과협의를 통해 관내 기업의 입주 의향을 반영한 토지이용계획을수립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하며, 다지트 윤일식 대표에게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음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윤일식 대표는 직원들의 급여와 복지에 아낌없이 투자했으며, 그 결과 근로자들의근무 만족도가 높아 장기근속으로 이어졌고 제품의 품질에 경쟁력을갖추게 돼 결과적으로 이 업계에서 최고의 기업으로 성장하게 됐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고양시의 이번 기업 방문은 올해 들어 4번째로, 기업하기 좋은 고양시를만들기 위해 고양시장이 현장 목소리 청취를 실행 중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고양시, 중소기업 현장 방문 애로사항 청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