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문화재단, ‘2021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 실시간 온라인 교육 운영

문화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실시간 비대면 온라인 박물관 교육 프로그램 운영

이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6/14 [22:32]

경기문화재단, ‘2021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 실시간 온라인 교육 운영

문화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실시간 비대면 온라인 박물관 교육 프로그램 운영

이지현 기자 | 입력 : 2021/06/14 [22:32]

 

▲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  © 경기인

 

경기=이지현 기자경기문화재단 경기도박물관(관장 김성환)은 도내 문화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문화나눔 사업의 일환으로 ‘2021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교육 프로그램을 6월부터 진행한다.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은 거리가 멀거나 여건이 좋지 않아 박물관에 직접 방문하기 어려운 도민들을 대상으로 박물관이 직접 찾아가 문화교육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2008년에 시작된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은 매년 도내 어린이, 어르신, 장애인들에게 박물관과 경기 문화를 알리는 교육을 진행하며 박물관의 대표적인 사회복지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다. 지난 2020년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교육 대상별 맞춤 영상을 제작해 공유하는 방식으로 프로그램 운영 방식을 전환한 바 있다. 올해는 더욱 효과적인 비대면 교육을 위해 새롭게 교육 콘텐츠를 개편하여 온라인을 통한 실시간 교육을 진행한다. 신청 기관 및 학교는 교육 활동지와 교육 키트를 미리 받아 실시간으로 이루어지는 비대면 수업에 참여하게 된다.

 

초등학생 대상 교육은 경기도의 세계문화유산’, ‘경기인의 일생’, ‘경기 선사시대’, ‘경기 사랑방등의 4개 주제로 구성되었다. 모든 주제는 교과 과정을 반영하는 동시에 경기도의 문화와 역사를 배울 수 있도록 만들어 졌다. 참여 학교는 각 주제 중 원하는 내용을 선택해 신청할 수 있다. 경기도박물관은 기존의 수업 방식을 온라인에 맞게 개편하였으며, 각각의 주제에 해당하는 교육 활동지를 제작하여 재미와 교육적 효과를 모두 강화하였다. 또한 장애가 있는 학생들을 고려하여 프로그램을 별도로 구성해서, 초등학교의 특수학급도 온라인 수업을 신청해 맞춤형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어르신 대상 교육 프로그램은 상상하다일상에 보자기를 씌우다라는 두 가지 주제로 구성되었다. ‘상상하다는 조선시대 초상화 속의 흉배에 그려진 상상 속 동물을 알아보는 내용이다. 참가자들은 전통 문양과 관련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으며 흉배의 전통 문양이 담긴 액자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다. ‘일상에 보자기를 씌우다는 사람이 태어나면서부터 죽은 후까지 함께하는 전통시대 보자기에 관한 내용으로 꾸며져 있다. 참여자들이 보자기를 응용해 디자인된 안경집 세트를 만들며 우리 선조들이 사용했던 보자기를 직접 체험하고 그 의미를 생각해 보기 위한 구성이다.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교육 프로그램은 도내 전교생 300명 이하의 초등학교와 노인복지시설 등을 대상으로 한다. 신청은 경기도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마감된다. 신청 학교와 기관은 교육 활동지와 교육 키트를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으며 모든 교육 프로그램은 무료이다. 현재 상반기 교육 접수가 진행 중이며 하반기에는 새로운 주제로 구성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신청이 마감된 경우에도 경기도박물관 홈페이지 자료실 및 경기문화재단 유튜브에 게시된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영상을 통해 교육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문화재단, ‘2021 찾아가는 경기도박물관’ 실시간 온라인 교육 운영 관련기사목록
PHOTO
1/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