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상록수보건소,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경기도내 2개 기관 선정…금연지킴이·이동 금연 체험관 등 높은 평가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6/11 [17:30]

안산시 상록수보건소,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경기도내 2개 기관 선정…금연지킴이·이동 금연 체험관 등 높은 평가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6/11 [17:30]

 

▲ 안산시(시장 윤화섭) 상록수보건소는 제32회 세계 금연의 날을 맞아 열린 기념식에서 흡연예방과 금연정책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안산시(시장 윤화섭) 상록수보건소는 제32회 세계 금연의 날을 맞아 열린 기념식에서 흡연예방과 금연정책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은 흡연예방 및 금연정책에 기여한 유공자와 단체를 대상으로 선정됐으며 경기도에서는 상록수보건소 등 2개 기관만 수상해 의미가 크다.

 

상록수보건소는 지역사회와 협력해 고질적인 흡연 민원장소인 상록수역 일대에 금연지킴이 자원봉사자를 배치해 주변정리와 시민 계도에 나서는 등 흡연예방을 펼쳤다.

 

아울러 관할경찰서, 청소년지원 기관 등 관계 기관과 함께 합동점검을 나서는 등 금연구역 점검과 캠페인 등의 활동을 펼쳤으며, 이동 금연체험관을 활용한 흡연예방교육도 진행했다. 이 같은 지역사회 금연 환경 조성을 위한 노력들이 높은 평가를 받아 수상 기관으로 선정됐다.

 

보건소 관계자는 흡연자의 금연을 적극 지원하고, 간접흡연 피해를 줄여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는 등 담배로부터 안전한 안산시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안산시 상록수보건소,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