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비 지원

피해예방시설 설치비용의 60% 지원, 농가당 최대 500만원까지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2/03/10 [11:49]

하남시,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비 지원

피해예방시설 설치비용의 60% 지원, 농가당 최대 500만원까지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2/03/10 [11:49]

 

하남시청


[경기IN=오효석 기자] 하남시는 멧돼지·고라니 등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 예방을 위한 시설물의 설치비를 지원하는 ‘야생동물 피해예방사업’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야생동물의 침입을 직접적으로 예방하는 각종 울타리, 침입 방조망, 포획틀, 경음기, 허수아비 등과 같은 유형 중 1종류의 시설에 대해 설치비용의 60%를 시에서 보조한다. 농가당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신청자격은 하남시에서 본인 또는 타인 소유 농경지에서 농업을 경영하며, 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시설을 설치하고자 하는 농업인이다.

대상자 선정은 ▲매년 반복해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지역 ▲멸종위기종으로 인한 피해 발생지역 ▲피해예방을 위해 자부담으로 예방시설 설치 등 자구노력이 있는 지역 등을 우선적으로 고려해 결정한다.

다른 법률에 의해 이미 피해예방시설비 지원을 받았거나, 5년 내에 동일한 사업비 지원을 받은 경우 등은 제외된다.

사업신청은 오는 3월 18일까지이며 신청서를 작성해 시청 환경정책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하남시청 홈페이지에 게재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농작물 수확기 전 피해예방사업을 신속히 추진해 유해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며,“하남시는 사람과 야생생물이 공존하는 건전한 자연환경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13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