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추진

코로나19 확산으로 고용상 피해 입은 무급휴직 근로자, 특수형태 고용종사자 등 지원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4/08 [14:34]

여주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추진

코로나19 확산으로 고용상 피해 입은 무급휴직 근로자, 특수형태 고용종사자 등 지원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04/08 [14:34]

 

여주시청


[경기IN=오효석 기자] 여주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근로자와 특수형태 근로종사자, 프리랜서 등을 위해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이번 특별사업은 전액 국비 지원사업으로 지원 대상자는 1일 최대 2만5천원을 기준으로 월 최대 50만원을 최대 2개월까지 지원받는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 심각단계 격상이후 고용 및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50인 미만 사업장의 5일 이상 무급휴직 근로자, 5일 이상 업무를 하지 못하거나 수입이 감소한 특수형태 근로종사자이다.

지원 제외 대상은 단란주점업, 유흥주점업 등 청소년 유해 업소 시설 근로자, 가구당 기준 중위소득 100% 초과자, 고용노동부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사업장 소속 근로자, 보건복지부 ‘코로나19 대응 긴급복지지원’ 지원금을 받은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및 프리랜서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조업중단 및 수입감소로 직접적인 피해를 입은 시민들에 대한 생계지원을 통해 재난위기상황을 극복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업신청은 4월 8일 공고에 따라 1차 접수 4월 8일 ~ 4월 20일/ 2차 접수 5월 1일 ~ 5월 11일까지 일자리경제과 일자리지원팀 방문접수를 통해 가능하며 제출서류는 시청홈페이지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여주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추진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