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거주 60대 남성, 22일 수원 방문 후 코로나19 확진 판정

교동 해운대국밥·광교 도쿄등심·광교롯데아울렛‘닥스’침구점 등 방문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2/23 [17:25]

대구 거주 60대 남성, 22일 수원 방문 후 코로나19 확진 판정

교동 해운대국밥·광교 도쿄등심·광교롯데아울렛‘닥스’침구점 등 방문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02/23 [17:25]

 

수원=오효석 기자대구에서 수원을 방문한 60대 남성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환자는 대구시 중구 남산동에 거주하는 남성(67)으로 22일 수원에 왔다. 검체 검사 후 23일 오전 확진판정을 받았다.

 

222일 오전 911분 동대구역에서 혼자 KTX를 탄 A씨는 112분 수원역에 도착했다. 수원역 8번 출구로 나와 마중 나온 아들 자동차를 탔다.

 

18일부터 감기 증상이 있었던 A씨는 22일 정오 무렵 팔달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진료를 받고, 검체를 채취했다.

 

검체 채취 후 해운대국밥(팔달구 행궁로 106)으로 이동해 아들과 함께 점심을 먹었다. 딸 집(광교 2동 광교호수마을 참누리레이크아파트)으로 이동 중 A씨 아들이 스타벅스 수원법조타운점(광교중앙로 248번길)에 내려 커피를 샀다.

 

22일 오후 2시경부터 딸 집에 머물던 A씨는 오후 610분 가족(부인··사위·아들)과 함께 도쿄등심 광교점’(광교호수공원로 80 광교앨리웨이 3)을 찾아 식사했다.

 

식사 후 차로 이동 중 A씨 아들 혼자 투썸플레이스 아주대점(영통구 월드컵로 199)에서 커피를 주문했고, A씨 가족은 광교롯데아울렛으로 이동해 닥스침구점을 방문했다.

 

23일 오전 930, A씨는 최종적으로 확진 판정을 받았고, 1020분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의 가족 4명은 23일 오전 1130분부터 A씨 딸의 집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수원시는 검체채취 후 집과 엘리베이터, 아파트 주변을 방역했다.

 

A씨가 들른 해운대국밥, 도쿄등심, 광교롯데아울렛을 방역소독하고 폐쇄조치했다.

 

23일 오후 230분부터 폐점한 광교롯데아울렛은 방역소독을 하고 225일부터 운영을 재개할 예정이다.

 

A씨와 함께 대구에 거주하는 부인은 219일 아들(서울 마포구 거주) 차로 수원에 왔다.

 

최근 수원으로 이사 온 A씨 딸 부부는 220일 오후 광교2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전입신고를 했다.

 

수원시는 A씨 동선이 추가로 확보되는 대로 즉시 공개할 예정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대구 거주 60대 남성, 22일 수원 방문 후 코로나19 확진 판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