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특례시 행주산성 야간개장 시작

3월 9일부터 둘째·넷째 주 토요일에 오후 10시까지 관람 가능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3/04 [08:36]

고양특례시 행주산성 야간개장 시작

3월 9일부터 둘째·넷째 주 토요일에 오후 10시까지 관람 가능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4/03/04 [08:36]

▲ 행주산성 야경


[경기IN=오효석 기자] 고양특례시는 시민들이 야경을 보며 힐링할 수 있도록 야간 개장을 3월에서 10월까지 2·4째 주 토요일에 운영한다고 밝혔다. 행주산성 야간개장 첫 시작일은 오는 3월 9일 토요일이다.

행주산성은 한강을 낀 아름다운 풍광과 역사적 현장을 느낄 수 있는 관람 명소로 손꼽혀 왔다.

행주산성은 임진왜란 3대 대첩 중의 하나인 행주대첩을 이룬 역사적인 현장이다. 산성의 형태는 덕양산을 둘러쌓은 퇴뫼식 토성으로 전체 둘레길이는 약 1km에 이른다.

관람객들은 행주산성의 시작인 대첩문으로부터 권율장군 동상을 지나, 충장사, 덕양정 등을 둘러보며 행주대첩비가 있는 정상에 올라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 탁 트인 한강 야경까지 함께 즐길 수 있다.

행주산성 야간개장 관람시간은 오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다. 입장마감은 오후 9시까지이고 관람료는 무료이다.

주차는 행주산성 제1주차장과 제2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으며 주차비는 일반운영 시간에는 유료, 오후 6시 이후 야간개장을 위해 입장하는 경우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야간개장 운영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행주산성의 야경을 즐기고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관광명소로 조성하는데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장맛비, 태풍 등 기상 악화 시에는 야간개장이 취소될 수 있으므로 우천 시에는 사전에 전화 문의하고 방문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11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