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한국철도기술연구원, 업무 협약 체결

버스 정류장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 개발 등 협력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21:04]

구리시-한국철도기술연구원, 업무 협약 체결

버스 정류장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 개발 등 협력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8/10/24 [21:04]

 

▲ 업무협약 기념사진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1023() 오전 구리시청에서 한국철도기술연구원(원장 나희승)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버스 정류장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 개발을 통해 시민 체감형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는 것이다.

 

이 사업은 환경부 미세먼지 대응 R&D 과제로 버스 정류장에 사물인터넷(IoT)을 기반으로 한 미세먼지 집진 모듈을 설치하여, ‘정류장 안의 미세먼지 농도를 50% 이상 저감하는 것을 목표로 오는 2020년까지 국비를 지원받아, 구리시 버스 중앙 차로 버스정류장에 설치를 목표로 진행된다.

 

구리시는 R&D사업의 총괄인 한국철도기술연구원과 공동으로 리빙랩(Living-Lab)을 구축하여 기술 개발을 진행할 예정으로, 구리시 버스중앙차로변 버스정류장 이용시민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계획과 실행 방법 등을 스마트폰 앱(App)으로 시민들에게 공개하고, 시민 의견을 반영하는 소통형으로 추진한다.

 

리빙랩이란, 실험실이 아니라 실제 생활공간에서 실험 활동이 이루어지면서 시민들이 연구 혁신의 주체로 참여하는 기술 개발 방식을 말한다.

 

안승남 시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한국철도기술연구원과 미세먼지를 포함한 구리시 환경 분야 현안 해결을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하며, “앞으로 미세먼지 걱정 없는 구리시를 만들기 위해 행정력을 강화하고 미세먼지 저감 사업을 적극 발굴·실시하여 대기 환경 개선은 물론 구리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는데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13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기사